Skip to content Skip to footer

가시 면류관 엮어~

십자가 없이는 영광도 없다(No Cross, No Crown)  “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” (사53: 5) [영국, 버밍햄=서정일 선교사] 가시 면류관 엮어~ » 성경을 보면 하나님께서 역전과 반전으로 역사를 이루어 가시고 때로는 일괄타결(一括妥結)하여 새롭게 인도해 주신다.…

Read more

all the good news that’s fit digital journal & publishing.

유크디지털뉴스 | 유크디지N ©ucdigin.net. All Rights Reserved.

Sign Up to Our Newsletter

Be the first to know the latest updates

This Pop-up Is Included in the Theme

Best Choice for Creatives
Purchase Now